KT “아프리카에 르완다 LTE 전국망 성공 모델 확산할 것”

2018-05-25 10:12 출처: KT (코스피 030200)

KOAFEC 민관협력포럼에 패널로 참석한 KT 글로벌사업단장 김형준 전무(왼쪽 2번째)가 르완다 민관협력 사례를 소개하고 있다

성남--(뉴스와이어) 2018년 05월 25일 -- 르완다에 LTE 전국망을 구축한 KT가 르완다의 성공 경험을 발판으로 다른 아프리카 국가들로 ICT 협력사업 확산에 나섰다.

KT(회장 황창규)가 21~25일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BEXCO)에서 진행된 ‘한·아프리카 경제협력회의(KOAFEC)’ 및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연차총회’에서 아프리카 경제협력 사례를 소개하고 ICT 산업화 촉진을 제안했다고 밝혔다. KT는 KOAFEC 민관협력포럼, 개발 콘서트 등에 참여했다.

KT는 24일 열린 KOAFEC 민관협력포럼에서 아프리카 사업 현황 및 민관 협력 모델 성공 사례를 소개했다. 이 포럼에 패널로 참여한 KT 글로벌사업단장 김형준 전무는 KT가 르완다 정부와 함께 4G LTE 전국망을 구축한 사례를 소개하며 아프리카 경제 개발을 위해 ICT 인프라 구축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KOAFEC 민관협력포럼은 아프리카 4차 산업혁명 및 스마트 인프라 구축을 위한 한국과 아프리카 국가 간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국제금융공사 세르지오 피멘타(Mr. Sergio Pimenta) 부총재, 한국수출입은행 장영훈 부행장 등이 패널로 참여해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에 앞서 22일 해운대구 영화의전당 야외무대에서 열린 KOAFEC 개발콘서트에서도 KT의 아프리카 사업에 대한 체험담 및 성공 요인 등을 공유하는 시간이 있었다. KT가 아프리카 사업에 진출한 초창기부터 현지에서 활동한 직원이 직접 르완다 등 아프리카대륙 사업 진출 과정을 실감 나게 소개했다. 또한 23일 AfDB 주최로 열린 ‘ICT 기업설명회’에서는 아프리카 지역의 전국 공공 LTE망 구축에 대한 민관협력 사업모델을 제시해 참석자들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았다.

기획재정부, 한국수출입은행 및 아프리카개발은행이 주최한 KOAFEC은 국내에서 열리는 아프리카 관련 최대 규모의 경제 협력 행사다. 주요 행사로 장관급 라운드테이블, 민관협력포럼 등이 있다. KT는 민관협력포럼에서 아프리카 국가 주요 인사들과 교류를 가졌다. AfDB는 아프리카의 경제 및 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1964년에 설립된 기구로, 한국은 1982년 가입해 아프리카 국가들과 상호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KT 글로벌사업단장 김형준 전무는 “이번에 부산에서 열린 KOAFEC 및 AfDB 연차총회에서 한국수출입은행과의 협력을 통해 아프리카 국가의 주요 인사들과 민관협력 사업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며 “KT는 르완다에서 축적한 경험을 바탕으로 아프리카 국가들이 ICT에 기반한 경제 개발을 추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kt.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