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길리안 카페’ 2호점 오픈

2018-05-17 09:14 출처: 롯데제과 (코스피 004990)

길리안X스타라운지 케이크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05월 17일 -- 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는 ‘길리안 카페’의 두 번째 매장 ‘길리안 카페 스타라운지점’을 5월 17일 열었다.

‘길리안 카페 스타라운지점’은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VIP 라운지인 ‘스타라운지’(Star Lounge)에 단독 입점한 카페이다.

‘길리안 카페 스타라운지점’은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살린 프리미엄 초콜릿 카페다. 192㎡(58여평) 규모에 60석의 좌석을 갖추었으며 스타라운지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운영한다.

‘길리안 카페’는 2014년 10월 잠실 롯데월드몰 쇼핑동 1, 2층에 첫 매장을 연 롯데제과의 플래그십 스토어다. 롯데제과는 2008년 정통 벨기에 초콜릿회사 ‘길리안’을 인수한 뒤 길리안의 상징성을 살린 ‘길리안 카페’를 롯데월드몰에 열었다. 롯데제과는 길리안 카페의 두 번째 매장인 스타라운지점을 통해 내·외국인들에게 프리미엄 초콜릿 브랜드로서 ‘길리안’을 알릴 계획이다.

‘길리안 카페 스타라운지점’은 전용 메뉴를 별도로 개발했다. 매장 이름을 딴 메뉴 ‘길리안X스타라운지’는 길리안 카페 김은혜 마스터셰프가 개발한 케이크로, 초콜릿 무스, 에스프레소 마스카포네, 밀크칩이 어우러진 프리미엄 디저트다. 롯데제과는 이 제품을 ‘길리안 카페 스타라운지점’의 킬러 콘텐츠로 내세웠다. 그 외 메뉴는 ‘길리안 카페 롯데월드몰점’과 같다.

한편 길리안 카페 김은혜 마스터셰프는 1월 세계 최고 초콜릿 명장을 가리는 ‘월드초콜릿마스터즈(WCM)’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우승했다. 3년에 한 번씩 열리는 월드초콜릿마스터즈는 2017년 1월부터 올해까지 전 세계 22개국에서 국가별 예선전을 치르고 있다. 김 셰프는 10월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월드초콜릿마스터즈2018’ 최종 결승에 한국을 대표하는 ‘내셔널 초콜릿 마스터’로서 출전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